차종별기사보기
차종별 기사검색 close
수입차 시승기 Home > 시승기·리뷰 > 수입차 시승기
기사 (전체 257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수입차 시승기] [시승기] 혼다 파일럿…"세상의 모든 레저"
큰 게 엄청난 미덕일 때가 있었다. 그래서 그것을 제조사가 홍보나 마케팅에 적극 사용하기도 했다. 이삼십년 전만 해도 차가 귀했고, 비쌌으니 한대를 사더라도 큰 차를 사야된다는 소비자들의 상황도 딱 맞아떨어졌다. 이제는 다른 이유로 큰 차에 대한 선호
김상영 기자   2018-04-19
[수입차 시승기] [시승기] 인피니티 Q60 “진짜가 나타났다”
인피니티의 브랜드 정체성을 가장 잘 보여주는 Q60을 인제스피디움에서 만났다. 겉모습만으로도 가슴 설레게 하는 마력을 지녔고, 인피니티만의 독보적인 첨단 전자 장비는 한층 무르익었다. 무엇보다 400마력에 달하는 강력한 엔진은 Q60을 더욱 매력적으로
김상영 기자   2018-04-05
[수입차 시승기] [시승기] 페라리 GTC4 루쏘 T…가장 귀족적인 페라리
유럽 귀족들의 사교 모임은 사냥터에서 이뤄졌다. 귀족의 등급에 따라 사냥감이 구분되기도 했고, 사냥터를 활성화 시키기 위해 동물들을 사육하고 방생하기도 했다. 그만큼 사냥에는 많은 인력이 투입됐고 돈도 많이 들었다. 귀족들의 가족이나 지인이 타는 마차
김상영 기자   2018-03-30
[수입차 시승기] [시승기] 렉서스 LC500h…비현실의 현실화
평범한 구석은 없었다. 어떤 각도에서 보더라도 범상치 않았다. 이틀을 함께 했는데, 작별할 때까지 그 생김새가 신기했다. 나쁘진 않았다. 존재감은 하늘을 뚫을 기세였고, 가만 보면 예쁜 구석도 있다. 그동안 우리는 수많은 콘셉트카를 보고 이대로만 출시
김상영 기자   2018-03-27
[수입차 시승기] [시승기] 폭스바겐 파사트 GT '백 투 더 저머니'
폭스바겐이 돌아왔다. 수많은 예측이 오갔다. 대다수가 티구안 혹은 아테온을 첫 출시 모델로 꼽았다. 공백 기간이 길었던 만큼 단번에 시장을 휘어잡을 그런 차종을 기대했다.그러나 폭스바겐은 파사트 GT를 택했다. 불미스러운 일로 오랜 자숙의 시간을 가진
문서우 기자   2018-03-23
[수입차 시승기] [시승기] 메르세데스-벤츠 GLA…작아도 '벤츠는 역시 벤츠'
메르세데스-벤츠 GLA를 시승했다. 디자인, 실내공간, 주행질감 면에서 높은 만족감을 준 도심형 SUV였다. 그릴 위 '반짝반짝' 빛나는 삼각별은 덤이다. 사실, 딱히 땡기는 시승은 아니었다. 직업 특성상 신차
문서우 기자   2018-03-16
[수입차 시승기] [시승기] 페라리 포르토피노 “모든걸 만족시키는 유일한 페라리”
아드리아해에서 불어오는 바람은 심술궂었다. 연신 바닷물을 움켜쥐고 바위를 때렸다. 그리고 하늘로 치솟은 물보라를 사방으로 흩뿌렸다. 무덤덤한 아스팔트 위를 달리던 은빛 페라리에도 물방울이 맺혔다. 페라리가 목소리를 높이기 시작하자, 물방울들은 앞유리를
이탈리아 바리=김상영 기자   2018-03-16
[수입차 시승기] [시승기] 닛산 알티마…'가성비' 앞세운 베스트셀러
아직도 매월 200대 이상 꾸준히 팔린다. 출시된 지 6년 가까운 시간이 흘렀지만, 실적 그래프는 좀처럼 떨어질 줄 모른다. 철저히 '가성비'를 앞세운 결과다. 알티마 시작가는 2990만원. 수입세단 중 가장 저렴하다. 2000만원대 수
문서우 기자   2018-03-13
[수입차 시승기] [시승기] 푸조 5008…'기대가 크면 실망도 큰 법'
푸조 5008을 시승했다. 3008을 기반으로 만든 모델이라 그런지 기대가 꽤 컸다. 그러나 기대가 크면 실망도 큰 법. 주행 성능은 만족스럽지 못했고, 3열 시트도 그 용도가 애매했다. 디자인을 뺀 나머지 부분에서는 아쉬움이 느껴졌다.
문서우 기자   2018-03-08
[수입차 시승기] [단박시승기] 닛산 신형 리프, 짧지만 강렬한 만남
싱가포르에서 닛산 신형 리프를 만났다. 차를 체험한 시간은 10분 남짓. 자유 시승이 녹록치 않은 현지 도로 여건과 세계 각국의 기자를 소화해야 하는 일정 등 여러 상황이 복합적으로 맞물린 탓이었다. 그렇게 짧은 만남이었지만, 상품성을 끌어올린 전기차
문서우 기자   2018-02-26
[수입차 시승기] [시승기] 랜드로버 디스커버리…"의심의 여지가 없다"
이성적 판단은 숱한 의심에서부터 시작된다. 내가 의심하고 있다는 것조차 의심해야 한다. 시승은 의심의 연속이다. 내 감각은 문제가 없는지, 틀에 박힌 사고나 선입견으로 느낌을 왜곡하고 있는 것은 아닌지 계속 되묻는다. 그래도 이런 일을 십년 가까이 했
김상영 기자   2018-02-19
[수입차 시승기] [시승기] 닛산 맥시마 '가족·성능·가격' 모두 챙겼다
짜릿한 주행성능과 넓은 실내 공간, 그리고 합리적인 가격까지 겸비한 현실적인 수입 스포츠 패밀리 세단에 대한 추천 문의가 주변 및 독자로부터 밀려든다. 과연, 어떤 모델이 있을까? BMW 5시리즈나 재규어 XF 등은 안타깝게도 가격이 너무 비싸다. 제
문서우 기자   2018-02-14
[수입차 시승기] [시승기] BMW 640i 그란 투리스모 “보기 좋은 떡”
한눈에 알아보기 힘들었다. 여러 BMW와 함께 서있던 6시리즈 GT는 예전처럼 크게 도드라지지 않았다. 그만큼 BMW의 패밀리룩은 더 교묘해졌고, 6시리즈 GT는 신수가 훤해졌다. 덩치에 비해 작았던 키드니 그릴은 제크기를 찾았고, 마지못해 달린 것처
김상영 기자   2018-02-05
[수입차 시승기] [시승기] 캐딜락의 승부수 CT6 터보…실리 선택한 플래그십 세단
국내에서 캐딜락의 입지는 넓지 않다. 지난해 수입 대형 세단 시장 판매량을 살펴보면, 1, 2, 3위는 모두 유럽 프리미엄 브랜드들에게 돌아갔다. 이 가운데 정상을 차지한 메르세데스-벤츠 S클래스는 총 6263대가 팔리며 40.4%에 달하는 점유율을
문서우 기자   2018-01-24
[수입차 시승기] [시승기] 마세라티 기블리 S Q4 그란 스포츠…"극단적인 매력"
한겨울 만난 기블리는, 한여름의 태양처럼 뜨거웠다. 430마력에 달하는 3.0리터 V6 트윈 터보 엔진은 화끈하게 기블리를 이끌었다. 우리가 흔히 희망하는 ‘드림’을 맛보기엔 부족함이 없었다. 가슴을 울리는 마세라티의 음색도 그대로였다. 유독 촉감이
김상영 기자   2018-01-23
[수입차 시승기] [시승기] 인피니티 Q50S 블루 스포츠…"청량한 친환경 스포츠 세단"
인피니티는 하이브리드도 강렬하다. 효율을 최우선으로 하지 않는다. 작은 엔진을 넣을만도 한데, 3.5리터 V6 엔진을 보닛 안에 넣었다. Q50S의 힘은 우리가 막연하게 생각하는 하이브리드에 대한 이미지를 깨버리고도 남는다.인피니티가 생각하는 하이브리
김상영 기자   2018-01-12
[수입차 시승기] [시승기] '2년을 기다린 차' 폭스바겐 신형 티구안…빈틈없는 베스트셀링 SUV
-이 시승기는 2016년 4월7~10일에 진행된 티구안 글로벌 시승행사에 참가한 후 쓴 것입니다. 국내 출시 일정에 맞추다 보니 2년여가 지난 지금에야 공개합니다-최근 출시된 소형 SUV 중에서 티구안과 비교당하지 않는 모델은 없다. 그런데 이들 중
독일 베를린=전승용 기자   2018-01-08
[수입차 시승기] [시승기] 렉서스 LS, ‘최고’를 위해 ‘초심’을 되새기다
렉서스가 무려 11년 만에 새로운 플래그십 모델을 선보였다. 신차의 사전계약자 절반 이상이 기존 LS 고객인 점을 고려한다면, 5세대 신형 LS에 대한 오랜 기다림과 그 기대감을 유추할 수 있다. 다만, 신차는 이전과 완전히 다른 모습으로 돌아왔다.
신승영 기자   2018-01-05
[수입차 시승기] [시승기] '평범한' 닛산 패스파인더…한 방이 아쉽다
닛산 패스파인더의 시작은 지금과 달랐다. 첫 등장은 거친 험로를 질주하는 정통 오프로더였다. 하지만 세대를 거듭하며 잘 닦인 포장도로에나 어울릴 법한 도심형 크로스오버로 바뀌었다. 진화일까. 아님 퇴보일까. 패스파인더가 도심형 크로스오버로 바뀐 이유는
문서우 기자   2017-12-20
[수입차 시승기] [시승기] 아우디 R8 V10 플러스 “마블 히어로”
# 비범한 탄생여느 영웅이 그렇듯, 아우디의 ‘경이로운 영웅’인 R8은 비범한 탄생 배경을 가지고 있다. 1세대 R8은 람보르기니 가야르도의 플랫폼과 파워트레인을 기반으로 제작됐다. 그래서 흔히 R8을 람보르기니 가야르도에서 디자인만 바꾼 버전이라고
김상영 기자   2017-12-04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최신 뉴스
동영상

모터그래프

(주)모터그래프 | 등록번호: 서울,자00428 | 등록일자: 2013년8월28일 | 제호: 모터그래프 | 발행인: 이승한 | 편집인: 김한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한용
발행소: 서울특별시 마포구 성미산로 78(성산동, 6층) | 발행일자: 2013년8월28일 | 대표전화: 070-8887-9911 |  Contact us |  기자소개  |  RSS
Copyright © 2013-2015 MOTORGRAPH. All rights reserved.